야생동물 모니터링단 현장 2일차.

 활동이야기/야생동물       2013. 1. 30. 20:47  l   Posted by 비회원

 띠리링~; 다섯시가 되자마자 우리는 침낭 밖으로

뿅 !!! 했어요

 

어젯 밤에 열심히 만든 맛있는 계란국에 밥을

후루룩~ 말아먹고 모니터링을 위한 산행 준비를 했습니다.

 

 

하나 ! 둘 ! 하나 ! 둘 ! 가볍게 몸을 풀고 있는 우리의 야생남(장준영. 21) 준비운동을 마치고 드디어 발걸음을 나섰어요 숙소에서 얼마떨어지지 않은 곳에서 교육 때 접할 수나 있었던 로드킬 장면을 실제로 목격했습니다.....

 

 

아... 다시봐도 마음이 너무 아프네요 죽은 지 얼마 안됬는지 핏자국이 선명했습니다 '어느 날 그 길에서'라는 다큐멘터리에서 보았던 팔팔이가 생각나네요

 

 

 

도로 한 가운데에 있던 너구리를 갓 길로 잘 옮겨 주었어요 좋은 곳으로 갔길... 첫 번째 목적지인 강원도 삼척시 가곡면 동활리에 도착!!!!

 

 

 

첫 번째로 발견한 산양의 똥자리입니다. 대략 100개 정도의 강낭콩 모양의 똥이 있었습니다. 꼼꼼히 특징을 살펴서 야장을 작성하였습니다.

 

 

 

야장을 작성하는 모습입니다. 어떤가요? GPS를 이용해서 고도와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하여 작성해 보았습니다. 첫 작성이라 그런지 좀 어색했지만 내려올 때 즈음엔 야장 전문가가 되었답니다!!!!!

 

 

 

야장을 작성하는 모습입니다. 처음에는 좀 어색했지만 자연스레 역할 분담이 되어 야장 작성 시간이 단축되었답니다!

 

3시간 동안의 모니터링을 마치고.. 숙소로 돌아가기 전에 지친 심신이지만 자연을 한껏 즐기려는 여유를 가진 야생동물 모니터링단 1조 였습니다!!!!

 

 

작성자 : 1조 최대호

0  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3.01.30 21:2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멋있어요!! 젊은 친구들!!

  2. 퐁고 2013.01.30 23:4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헐... 너구리 한 마리가 저렇게 갔네요... 우연히 들른 곳에서 저렇게 발견되다니 꽤 많이 죽음을 당하나
    보네요.

  3. 2013.02.05 16:1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항상 조심하고 침착하게 잘 끝마치고 돌아오세요.
    야생남 정말 야생인답게 카리스마가 넘치네요

  4. 코시엘리 2013.02.07 00:0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너구리가 참 안타깝고.. 불쌍하네요.
    그리고 야생남 멋있네요.
    조심히 다녀오시길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