피서, 그리고 녹색걸음

 회원이야기/회원참여       2012. 8. 8. 14:33  l   Posted by 비회원

몸도 마음도 지치는 무더운 여름!!

이번 회원나들이 장소는 시원한 계곡으로 정해봤습니다.  

"그럼 먼 곳까지 갔겠네요" 많은 분들이 이렇게 생각하실 것 같은데요 찾아보면 서울 주변에도 멋진

 

계곡들이

많이 있답니다.

이번에 저희가 찾아간 계곡은 북한산에 있는 삼천사 계곡이라는 곳이예요.

지하철 구파발 역에서 내려서 버스 한번만 갈아타면 금방이랍니다.

 

 

 

 

 

이 두사람은 쌍둥이라고 해요. 정말 구분이 안가는 듯;;; 두 사람 다 녹색연합 회원나들이는 처음이라고 하네요.

 

 

 

한동안 가뭄이 심해서 계곡물이 다 말라버렸을까봐 걱정했는데 다행히 행사 몇일전에 비가 와 주었어요. 보기만 해도 시원하고 깨끗한 계곡물이 골짜기마다 듬뿍 듬뿍 흐르고 있네요.

 

 

 

여러사람이 모였으니 즐거운 게임도 해야죠. 지금은 돌쌓기 게임중.

 

 

오늘 처음 만난 사이지만 즐겁게 노는 동안 이렇게 친해졌어요^^ 혹시 녹색연합 회원나들이에는 사람들을 사이좋게 만드는 마력같은게 있는 건 아닐까요??;;;;

 

 

 

이렇게 이번 회원나들이도 무사히 끝났습니다.

특히 이번 나들이에는 어린 친구들이 많이 와 줘서 더욱 활기차고 즐거웠던 나들이였던 것 같습니다.

다음 회원나들이는 9~10월 중에 있을 예정이구요 이번에도 멋진 장소를 물색중에 있으니 많이 기대해 주세요^^

그럼 다음 회원나들이 때 만나요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0  

댓글을 달아 주세요